윤 대통령 “반갑습니다”, 조국 “…” 5년 만에 만나 악수 > 정치

본문 바로가기
  • FAQ
  • Q&A
  • 새글
  • 접속자 20
  • br>
  • "국회에서 이 새끼들이 승인 안 해주면

    바이든이 쪽팔려서 어떡하나"

    “UAE의 적은 이란, 한국의 적은 북한”



    검언유착 국정농단
























사이트 내 전체검색

초원의 나비,

Deutschland

Deutschland더보기

독일

정치

윤 대통령 “반갑습니다”, 조국 “…” 5년 만에 만나 악수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최고관리자
댓글 0건 조회 285회 작성일 24-05-15 14:57

본문

윤석열 대통령이 15일 서울 종로구 조계사에서 열린 불기 2568년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이 끝난 뒤 조국혁신당 조국 대표와 악수하고 있다. 연합뉴스

윤석열 대통령이 15일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와 만나 악수했다. 두 사람이 공식 석상에서 만난 것은 2019년 7월 이후 처음이다.

윤 대통령은 이날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서울 종로구 조계사 대웅전 앞 특설 법단에서 열린 ‘불기 2568년 부처님오신날 봉축 법요식’에 참석했다가 퇴장하는 길에 조 대표와 인사했다.

윤 대통령은 조 대표와 악수를 하며 눈인사했고, 특별한 대화는 나누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. 조국혁신당 관계자는 “윤 대통령이 조 대표에게 ‘반갑습니다’라고 말했고 조 대표는 특별히 응답하지 않았다”고 전했다.

윤 대통령이 조 대표와 공식 석상에서 만난 것은 2019년 7월 이후 처음이다. 윤 대통령은 문재인 정부에서 검찰총장으로 임명된 뒤 2019년 7월25일 청와대에서 열린 임명장 수여식에서 당시 민정수석이었던 조 대표와 만난 바 있다. 당시 문재인 전 대통령은 윤 대통령에게 “권력형 비리에 대해서 권력의 눈치도 보지 않고 사람에 충성하지 않는 그런 자세로 엄정하게 처리해 국민들 희망을 받으셨다. 그런 자세가 살아있는 권력에 대해서도 똑같은 자세가 되어야 한다”고 당부한 바 있다.

한편, 이날 행사에는 조 대표를 비롯해 추경호 국민의힘 원내대표, 박찬대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, 오세훈 서울시장,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, 박상우 국토교통부 장관 등이 참석했고 싱하이밍 중국대사 등 각국 외교 대사도 자리했다. 대통령실에서는 정진석 비서실장, 성태윤 정책실장, 전광삼 시민사회수석, 홍철호 정무수석, 이도운 홍보수석, 인성환 안보실 2차장 등이 참석했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회원로그인

회원가입
소스: ko.exchange-rates.org
소스: ko.exchange-rates.org

사이트 정보

회사명 : 회사명 / 대표 : 대표자명
주소 : OO도 OO시 OO구 OO동 123-45
사업자 등록번호 : 123-45-67890
전화 : 02-123-4567 팩스 : 02-123-4568
통신판매업신고번호 : 제 OO구 - 123호
개인정보관리책임자 : 정보책임자명

접속자집계

오늘
528
어제
752
최대
1,491
전체
77,525
Copyright © 소유하신 도메인. All rights reserved.